서울, 부산, 제주 지역 100개 매장서 시범운영
11월 전국매장 확대 목표로 약 두 달간 시범 운영 통해 개선사항 조사진행
2가지 색상의 종이 빨대 시범 운영 후 전사 도입시 1종 결정해 운영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는 오늘부터 서울, 부산, 제주 지역 100개 매장에서 종이 빨대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

시범운영 기간은 약 2달 정도이며 첫 2주간은 녹색 종이 빨대가, 다음 2주간은 흰색 종이 빨대가 제공된다.

스타벅스는 약 두 달간 종이 빨대 시범 운영을 진행한 이후 색상 및 종이 빨대 장단점에 대한 고객 조사를 거쳐 11월 중 전국 매장으로 확대 도입할 예정이다.
이번 시범 매장에서는 스타벅스가 음료 종류별로 제공하고 있는 5종의 빨대 중 가장 많이 사용되는 아이스 음료용 빨대 1종만을 우선 종이 빨대로 적용하며, 전사 매장 확대 시에는 나머지 4종의 빨대도 모두 종이 빨대로 대체된다.

이 매장들에서는 그 동안 매장 내에 상시 비치해 두며 고객이 자유롭게 가져갈 수 있도록 했던 플라스틱 빨대는 모두 회수하고, 빨대가 필요한 음료를 주문하는 고객에 한해 음료당 1개의 빨대를 제공하게 된다.

우드 스틱 역시 함께 시범 운영되며, 스틱을 필요로 하는 고객 요청 시에 우드 스틱을 제공할 예정이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행복은 나눌 때 현실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따뜻한 이야기로 독자들과 만나고 싶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