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디자이너 브랜드 ‘까스텔바쟉’은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서울 한남동 구슬모아당구장에서 팝업스토어(임시매장)를 연다. 패션그룹형지가 운영하는 까스텔바쟉은 가방 디자이너로 유명한 석정혜 에스이오케이인터내셔날 대표를 크리에이티브디렉터로 영입, 가방 신제품 디자인을 맡겼다. 이번 팝업스토어에서는 ‘플레이그라운드’라는 콘셉트로 석 대표가 제작한 신제품 가방을 선보일 예정이다. 올 가을 신제품인 ‘토이블라종’ ‘롤링에띠’ 등을 공개한다. 패션매거진 데이즈드와 함께 운영하는 임시 매장으로, 가방 전시 및 즐길 수 있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까스텔바쟉 관계자는 “새로워진 콘셉트에 맞춰 마치 놀이동산에 온 것처럼 재미있고 유쾌한 경험을 할 수 있는 매장”이라고 말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