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세 폭락 유발한 뉴스 "전부 루머"

사진 = PIXABAY

마틴 차베즈 골드만삭스 최고재무책임자(CFO)가 골드만삭스의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 데스크 개설 중지한다는 뉴스가 거짓이라고 6일(현지시간) 밝혔다.

지난 5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테크크런치 디스럽트 컨퍼런스'에서 많은 소식통을 통해 골드만삭스가 규제 환경의 불확실성을 이유로 계획했던 암호화폐 거래 데스크 개설을 포기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관련 보도들이 나간 뒤 암호화폐 시장은 두 시간 만에 19조원이 증발했다. 이에 대해 CFO가 직접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힌 것이다.

또 차베즈 CFO는 "골드만삭스는 고객의 희망에 따라 비트코인 파생상품도 준비하고 있다"며 차액결제선물환 등의 상품을 만들고 있다고 공개했다. 해당 상품은 미국 달러로 청산될 예정이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