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0월부터 광주~제주 일 1회, 김포~제주 일 2회 왕복 운항

호남기반의 소형항공사 에어필립이 오는 10월부터 광주~제주, 김포~제주 노선에 각각 취항한다.

에어필립은 1호기와 같은 기종인 브라질 엠브레이어사의 50인승 소형항공기 ERJ-145기(사진)를 이달 2호기로 도입해 시험운항중이라고 6일 발표했다.

회사 관계자는 "당초 9월부터 광주~제주 노선에 취항할 예정이었으나 기상 변화가 많은 제주공항에 대해 한 달 간 운항 경험을 쌓고 있다"며 "매주 수·토요일 각 1회 승객을 탑승시키지 않는 OE비행(운항경험비행)으로 운항하고 있다"고 말했다.

에어필립은 OE비행이 끝나는 10월부터는 광주~제주 하루 1회, 김포~제주 하루 2회 왕복 운항하기로 했다.

제주공항 슬롯(Slot·항공기가 이착륙할 수 있는 시간)을 추가 확보하는대로 제주 노선 운항 횟수도 늘리기로 했다.

에어필립은 제주 취항을 기념해 10일 이후 홈페이지에서 특가 판매 이벤트를 열 예정이다.

광주=임동률 기자 exi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