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CJ ENM 오쇼핑부문 제공

CJ ENM 오쇼핑부문의 패션 브랜드 ‘씨이앤(Ce&)’이 인기 아이돌 그룹 '워너원'을 모델로 한 올 가을 전략 신상품 ‘트렌치코트’를 오는 7일 밤 9시 45분 방송을 통해 론칭한다.

워너원은 올해 5월부터 패션 브랜드 '씨이앤'의 공식 모델로 활동하며 지난 여름 시즌에는 ‘비트 앤 웨이브(Beat & Wave)’를 주제로 한 레터링 티셔츠 등을 선보인 바 있다.

'씨이앤'은 CJ ENM 오쇼핑부문이 운영하는 패션 편집샵 ‘셀렙샵(Celebshop)’의 자체 브랜드로 작년 5월 고태용 디자이너와의 협업을 통해 첫 상품을 선보였다.
이번에 선보이는 '씨이앤'의 트렌치코트는 클래식한 느낌으로 디자인돼, 블라우스나 후드티셔츠와 함께 입어도 멋스러움이 연출된다. 무릎까지 내려오는 여유 있는 길이와 넉넉한 핏으로 편하게 입을 수 있다. 여성용은 블랙, 네이비, 카멜 남성용은 블랙, 베이지 색상으로 선택 가능하며 가격은 올 가을 전략상품인 만큼 시즌 한정 8만9000원에 선보인다. 트렌치코트에 이어 10월 중순에는 ‘워너원 롱보머재킷’을 추가 론칭 예정이고, 9월말부터는 온라인몰 전용 상품인 셔츠와 후드티셔츠 등을 출시할 계획이다.

오는 7일에는 오전과 밤으로 나누어 총 2회의 ‘셀렙샵 론칭 특집방송’이 진행된다. ‘씨이앤’ 외에도 셀렙샵의 자체 브랜드인 ‘셀렙샵 에디션’이 올 가을 시즌 신상품 ‘셋업 수트’와 ‘스퀘어 펌프스’를 선보인다. 셋업 수트(12만9000원)는 클래식한 디자인과 상하의 별도로 입을 수 있는 스타일이 특징이고, 펌프스(10만9000원)는 과하지 않지만 자연스러운 멋스러움이 나타나는 것이 장점이다.

CJ ENM 오쇼핑부문의 셀렙샵 측은 "워너원과 같은 한류 콘텐츠와 관련 상품의 결합이 셀렙샵을 글로벌 패션 브랜드로 만드는데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워너원 콘텐츠를 잘 활용해 전세계 고객들이 좋아할 수 있는 씨이앤의 상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국내외 유통 소식을 전합니다. 중국 최신 트렌드를 담은 [조아라의 소프트 차이나] 연재하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