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만 464명 기채용, 160여명 더 뽑는다
객실승무원·정비사·일반직 등 全부문 채용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은 올 하반기에 항공기 신규도입과 지방공항發 국제선 신규취항 및 신규사업 등을 위한 신입 및 경력사원 160여명을 채용한다고 5일 밝혔다.

채용 부문은 운송, 운항통제, 운항(일반), 안전보안, 인사, 재무기획, IT, 영업 등을 비롯하여 정비사, 객실승무원 등이다. 이번 채용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객실승무원은 신입과 경력으로 나눠 약 9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항공기 도입 확대에 맞춰 운항 안정성을 높이기 위한 정비사 채용도 확대한다.

제주항공 2018년도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 입사지원서는 6일부터 27일까지 채용홈페이지(recruit.jejuair.net)에서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합격자 발표 및 자세한 전형일정은 제주항공 홈페이지 채용안내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이번 채용에서는 모든 직종에서 외국어 우수자, 장애인, 보훈대상자를 우대한다. 전형절차는 모든 부문의 지원서 접수 후 온라인 인성검사를 진행한다. 운항관리사와 정비사는 직무능력 평가를 위한 필기전형을 진행한다. 이후 2차례의 면접과 신체검사를 거쳐 최종합격자를 가린다.
1
2016년 상반기 공개채용부터 시작된 객실승무원의 블라인드 채용을 올해도 진행한다. 객실승무원 ‘재주캐스팅’은 학력, 나이, 자격증 등의 모든 조건을 배제하는 블라인드 채용 전형이다. 객실승무원 전체 모집인원의 약 20%를 ‘재주캐스팅’을 통해 채용한다. 지원자는 채용홈페이지를 통해 자신의 역량을 자유롭게 뽐낸 영상을 제출하면 된다. 지원자에게는 자신의 개성을 알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제주항공은 지원자의 스펙 없이 열정과 자신감, 창의성 등을 평가한다.
제주항공은 구직자에게 이번 하반기 채용에 따른 심층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9월6일 제주대를 시작으로 초당대(10일), 전남대(11일), 광주여대(12일), 한서대(13일), 부산여대(14일), 부천대(17일), 항공대(18일) 등 전국 8개 대학에서 채용설명회를 진행한다.

제주항공은 지난 8월말까지 올해에만 총 464명을 신규채용했다. 이번 공채규모를 합하면 올 한해 동안 620여명을 뽑게 된다. 지난 해에는 550여 명을 신규채용했다.제주항공의 2018년 8월말 기준 고용인원은 2657명으로 2017년 같은 시점 고용인원 2226명 대비 19.2% 증가했다.고용노동부가 가장 최근에 발표한 7월 노동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전체 고용증가율은 2.6%에 불과해 이와 비교하면 7배가 넘는 규모인 셈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올 연말까지 39대의 항공기를 보유해 약 60개 안팎의 노선에 취항을 계획하고 있으며, 연간 1000만명 이상을 수송할 수 있는 규모로 성장했다”며 “제주항공이 주도하고 있는 항공업계의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성장은 취업절벽을 해소하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