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이 1%대 강세를 보인 4일 '2018 한경 스타워즈 실전투자대회' 참가자들도 미소를 지었다. 참가한 10팀 중 8팀이 플러스 수익률을 냈다.

이날 코스닥지수는 바이오주 상승에 힘입어 강세를 기록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0.43포인트(1.28%) 오른 827.27로 마감했다. 코스피지수도 하루 만에 상승하면서 2315.72로 장을 마쳤다.

박노영 한국투자증권 대전지점 차장은 이날 5.88%포인트로 수익률을 개선했다. 이날 박 차장은 보유 중인 셀트리온헬스케어(93,6001,300 1.41%)를 추가로 매수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이날 8.96% 급등하면서 수익률 개선을 이끌었다. 이로써 박 차장의 누적수익률은 5.04%로 전체 2위를 달리고 있다.

김명대 KB증권 도곡스타 PB센터 부장도 이날 5.38%포인트로 수익률 호조를 기록했다. 김 부장은 이날 에이디테크놀로지(12,000400 3.45%)를 추가로 장바구니에 담았다. 보유 중인 에스티큐브(24,8501,050 4.41%)와 도이치모터스(5,32020 -0.37%)를 일부 매도해 총 91만9000원의 수익을 실현했다. 보유 중인 에이디테크놀로지도 8.23% 급등하면서 전체 수익률을 끌어올렸다. 이로써 김 부장은 누적수익률 9.26%로 전체 1위 자리를 다시 되찾았다.
메리츠종금증권(4,11020 0.49%) 광화문금융센터 8sub-지점 남일영 차장도 이날 수익률 3.42%를 거두면서 선방했다. 이날 남 차장은 와이엠씨(7,72080 1.05%)와 에이치엠씨3호스팩(3,06080 -2.55%)을 신규로 매수했다. 보유 중인 IBK제8호스팩을 일부 매도해 9만5000원의 수익을 냈다. 보유 중인 하나금융7호스팩(2,89570 2.48%)이 이날 4.87% 오르면서 수익률 호조를 이끌었다.

올해로 23년째를 맞은 한경 스타워즈는 상반기와 하반기로 나눠 진행된다. 삼성전자(47,400150 0.32%)가 후원하며 대신증권(12,450250 2.05%)이 매매시스템을 지원한다. 하반기 대회는 8월20일부터 11월30일까지 열린다. 국내 주요 증권사에서 대표로 선발된 10팀의 선수들이 참가한다. 투자원금은 5000만원으로, 누적 손실률이 20% 이상이면 중도 탈락한다.

'2018 제24회 한경 스타워즈 실전투자대회' 실시간 매매내역은 한경닷컴 홈페이지 (http://starwars.hankyung.com)와 '슈퍼개미' 증권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