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은 지난 3일 국민대학교 경영관에서 한정열 정보기술(IT)부문 부행장이 참석한 가운데 'NH농협은행 디지털금융(&AI) 과정' 입교식을 가졌다고 4일 밝혔다.

2개월간 매주 진행되는 본 교육과정은 IT 전문가 양성을 위해 AI, 디지털금융 등 이론 뿐만 아니라 실무형 교육으로 이루어졌다.

농협은행은 디지털금융을 선도할 IT전문가의 체계적인 양성을 위한 육성프로그램인 'NH-IT 전문가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대학교와 산학연계 과정, IT전문기술 교육기관 위탁과정 등으로 구성돼 있다. 지난 7월에는 동국대 불록체인 과정을 시작했고, 빅데이터와 AI, 블록체인, 클라우드 등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에 대한 이론과 실무를 아우르는 과정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4차 산업혁명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IT인력의 역량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급변하는 금융의 파도 속에서 체계적인 전문인력 양성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