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랜드힐튼 서울 컨벤션센터에서

블록체인 정책과 규제, 가상화폐(암호화폐) 산업 등을 심도 있게 논의하는 글로벌 컨퍼런스 ‘2018 코리아 블록체인 엑스포(2018 KOREA BLOCKCHAIN EXPO)’가 다음달 23~24일 서대문구 그랜드힐튼 서울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블록체인: 이상에서 현실로(Blockchain : From Ideal to Reality)’란 부제로 개최되는 엑스포는 한경닷컴과 딜로이트가 주최하고 해시드, GBIC, 일본의 게임제작사 아소비모가 주관하며 서울시, 한국블록체인협회 등이 후원한다.

김서준 해시드 대표, 이신혜 GBIC 한국대표, 콘도 카츠노리 아소비모 대표 등 40명 이상의 전문가들이 강연자로 나선다. 블록체인을 접목하는 국내 대기업과 해외 유명 블록체인 프로젝트·캐피털 등 글로벌 블록체인 기업 100곳 이상, 3000명 이상이 참석할 예정이다.
국내와 해외의 각국 블록체인 정책 담당자를 비롯해 블록체인 민관 협력 프로젝트, 실생활 적용 퍼블릭 블록체인 등 다채로운 사례도 소개한다.

특히 한국 일본 중국 3국이 참여하는 아시아블록체인게임협회 설립 등 블록체인 글로벌 연합을 추진해온 아소비모의 콘도 대표는 “한국에서 한경닷컴 등과 함께 ‘2018 코리아 블록체인 엑스포’를 개최해 기쁘다. 이번 엑스포 개최를 계기로 향후 다양한 형태의 블록체인 분야 협업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각종 블록체인 이벤트가 열리는 가운데 정책·규제·산업을 아우르는 국제 수준의 차별화된 컨퍼런스로 마련한 코리아 블록체인 엑스포는 3일부터 공식 홈페이지(http://koreablockchainexpo.com)를 통해 강연자와 스폰서, 파트너, 미디어 파트너를 순차적으로 공개해나갈 계획이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교육을 거쳐 블록체인 분야를 취재하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