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쿼리캐피탈코리아는 16㎿급 태양광 발전단지와 35㎿h 에너지저장장치(ESS) 개발을 추진하는 내용의 양해각서(MOU)를 충북 괴산군과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 단지의 연간 최대 발전용량인 16㎿는 평균 일일 사용전력 232㎾인 일반 가정 7천700세대가 1년 동안 쓸 수 있는 에너지 용량이다.

맥쿼리캐피탈코리아는 이번 양해각서에 따라 마을 유휴지에 태양광발전단지를 개발하고 발전단지에서 나온 수익을 주민과 지역사회와 공유하기로 했다.

발전 시설은 25년 후 주민에 기부채납된다.

또 충북 지역과 상생하고자 지역민을 고용하고 조달·시공 때 지역 업체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방침이라고 맥쿼리캐피탈코리아는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