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3개 사업장 임직원 대상, 역량 및 리더십 향상 위한 교육 제공

콘티넨탈코리아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제 2회 콘티넨탈코리아 러닝위크'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러닝위크는 이천, 세종, 판교 총 3곳의 사업장에서 진행했으며, 각 사업장에서 근무하는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지난해 미래형 인사제도 'Future Work - Flexibility, Diversity, Leadership, Learning'을 발표한 콘티넨탈코리아는 'Learning' 캠페인의 일환으로 매년 정기적인 러닝위크를 개최해 직원의 역량과 리더십 향상을 위한 다양한 커리큘럼을 제공하고 있다.


올해 2회째를 맞이한 러닝위크는 'Grow, Connect, Share'를 주제로 경영진의 리더십 특강, 업무 역량 강화를 위한 전문강사 강연을 비롯해 원하는 과정을 수강할 수 있는 스마트 러닝 스테이션과 직원이 직접 연사로 참여하는 'Talk & Share'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했다.

이혁재 콘티넨탈코리아 대표는 "러닝위크는 단순히 업무역량 강화의 목적으로 진행되는 일회성 교육 프로그램이 아닌, 직원들이 서로의 지식을 공유하고 네트워크 함으로써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업 문화를 만들기 위한 중요한 프로그램으로서의 의미를 지닌다"며 "직원의 발전과 성장을 위한 지원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테슬라, 이달 신형 EV 깜짝 공개
▶ 마쓰다, 로터리 엔진에도 전기화 활용하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