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가 전기자동차 고객을 대상으로 실시 중인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를 1일부터 확대 개편한다. 충전 지원 차량을 늘리고 빅데이터 기반으로 차량 배치를 최적화해 충전 시간을 단축하는 등 소비자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