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는 오는 9월10일부터 2달동안 서울,부산,제주 지역 100개 매장에서 종이빨대를 시범 도입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운영에 사용될 빨대들은 미국 FDA 승인을 받고 국내 식품안정성 검사도 통과한 제품으로 흰색과 녹색 등 2종이다. 시범운영 기간동안 고객 선호도를 조사해, 그 결과를 토대로 전국 매장 확대 도입시 한 색을 선택할 예정이다. 스타벅스 직원들이 30일 서울 세종대로 스타벅스 프레스센터점에서 종이빨대를 선보이고 있다. 신경훈 기자 khshin@hankyung.com 2018.08.30

신경훈 기자 khsh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