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BS 2TV '해피투게더3'

'해피투게더3' 지석진은 유재석이 자신과 아내의 소개팅 자리를 작심하고 훼방 놓았다는 과거 에피소드를 폭로하며 유재석의 '소개팅 전문 훼방꾼' 면모를 공개한다.

시청자들의 든든한 사랑을 받고 있는 목요일 밤의 터줏대감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오는 30일 방송은 최다니엘-정성호-박은빈-황제성이 출연하는 '해투동:호러와 유머 사이 특집'과 ‘전설의 조동아리:여름 MT-토크 신과 함께 특집’ 2부로 꾸며진다.

이 가운데 지난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 일으킨 ‘조동아리 여름 MT-토크 신과 함께 특집‘ 2부에서는 조동아리 멤버들과 박미선-이휘재가 화끈한 입담으로 다시 한 번 안방을 들썩이게 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지석진은 유재석이 ‘소개팅 훼방꾼’이라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지석진은 “아내와의 소개팅 자리에 주선자인 유재석이 함께 나왔다”며 “눈치 없이 집에 바래다 줄 때까지 함께 있었다”고 ‘소개팅 빌런’ 유재석을 폭로해 웃음을 폭발시켰다. 이어 지석진은 “아내가 소개팅 자리에서 유재석하고만 얘기했다. 둘이 소개팅 하는 줄 알았다”며 ‘주객전도’ 소개팅을 공개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 같은 지석진의 일방적인 주장에 유재석은 곧바로 과거 소개팅의 비밀을 공개해 귀를 쫑긋하게 했다. 유재석은 “내가 지석진 결혼을 성사시켰다. 지석진의 은인이다”라며 입을 뗀 뒤, 비화를 탈탈 털어놔 현장을 웃음으로 초토화시켰다. 과연 지석진과 유재석이 밝힐 ‘주객전도’ 소개팅 전말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이날 지석진을 비롯한 조동아리 멤버들과 박미선-이휘재는 한껏 무르익은 토크 전쟁으로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는 전언.

한편 KBS 2TV '해피투게더3'의 '조동아리 여름 MT-토크 신과 함께 특집' 2부는 오는 3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연예이슈팀 강경주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