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미 남편' 황민의 음주운전 현장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28일 경기 구리소방서에서 공개한 사진 속에는 처참했던 사고 현장이 담겨있다.

황민이 운전했던 크라이슬러 닷지 차량과 충돌한 화물트럭 바퀴는 완전이 빠져 돌출 돼 있다. 또 차량에서 부서진 파편들이 현장 곳곳에 흩어져 있었다.

아수라장이 된 사고 현장에서 병원으로 옮겨지는 사람들도 눈에 띈다.

황민은 27일 오후 11시 15분께 경기도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크라이슬러 닷지를 몰고 가다가 갓길에 세워진 화물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2명이 사망했고, 황민을 포함한 3명은 부상을 당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특히 황민 씨는 운전 당시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인 0.104%인 것으로 확인됐다.

박해미 남편 황민 음주 교통사고 현장/사진=경기 구리소방서 제공

박해미 남편 황민 음주 교통사고 현장/사진=경기 구리소방서 제공

경기 구리경찰서 관계자는 한경닷컴에 "현재 사망자 2명에 대한 검사를 우선적으로 끝냈고, 운전자 황민과 피해자 조사는 추후 진행될 것"이라며 "소환 조사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동승자 중엔 박해미 씨는 없었다"며 "이번 사고와 박해미 씨는 무관하다"고 분명히 말했다.

박해미는 남편의 음주음전 소식으로 모든 스케줄을 취소한 상태다. 특히 숨진 2명이 박해미가 운영하는 해미뮤지컬컴퍼니 소속 단원들인 만큼 더욱 충격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현재 출연 중인 뮤지컬 '오!캐롤'과 '키스앤메이크업' 모두 박해미의 추후 출연 일정을 논의 중이다. '오!캐롤' 담당자는 "당장 내일 오후에 박해미 배우 공연이 있어서 오늘까진 정리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