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미 남편 황민 음주사고
해미뮤지컬컴퍼니 배우 2명 사망

지난 27일 오후 경기도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승용차가 25t 화물차를 들이받아 구조대가 현장을 수습하고 있다. 사고로 승용차에 타고 있던 2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구리소방서 제공]

배우 박해미 남편 황민 씨가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내 함께 타고 있던 2명이 숨지고 자신을 포함한 3명이 다쳐 경찰이 수사 중이다.

28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후 11시 15분께 경기도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황씨가 몰고 가던 크라이슬러 닷지 승용차가 갓길에 정차 중이던 25t 화물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승용차에 타고 있던 5명 중 A(20·여)씨와 B(33)씨 등 2명이 숨지고 황씨를 비롯한 3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0.104%로,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였다.

황씨는 해미뮤지컬컴퍼니 관계자로, 부부가 함께 출연하는 예능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황씨 사고로 숨진 2명과 부상당한 2명 모두 해미뮤지컬컴퍼니 배우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경찰 관계자는 밝혔다.

이같은 사고에 네티즌들은 "음주운전은 죽어도 살아도 욕바가지. 제발 술 먹고 운전대 잡지 마라 (sgb0****)", "같이 탄 배우들은 음주운전 하는데 그냥 둔건가. 술 먹고 운전하려고 하면 좀 못하게 하자 .사람 5명이 타려니 대리 안 부르고 그냥 운전했나 보다 (john****)", "솜방망이 처벌은 또 다른 사건 사고만 유발시킨다. 음주운전 처벌 더욱 강력하게 해라 (qord****)"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사회이슈, 연예 이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