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층 및 독거가정 위한 특식 포장 및 배달 봉사

쌍용자동차가 지난해 입사한 신입사원들이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신입사원들은 지난 16일 평택공장 본사에서 입사 1주년을 맞아 임원과의 간담회 자리를 가진 뒤 경기도 오산남부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했다. 지역 저소득층과 독거가정을 위한 특식 및 생필품 등을 각 가정을 방문해 전달하고 어려운 이웃들과 교감하는 시간을 가졌다.


회사는 신입사원 격려 및 역량 개발, 현업에서의 고충 청취 및 동기부여 등 신입사원들이 회사와 소통하고 유대감을 형성하는 시간뿐 아니라 지역사회와 유대감을 형성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기 위해 앞으로 신입사원들의 봉사활동을 정례화할 예정이다.
쌍용차 인력·관리본부장 이상원 상무는 "신입사원들이 회사의 발전과 성장을 이끄는 인재는 물론 지역사회에도 기여할 수 있는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한국타이어, 고성능 OE 확대 비결은 '기술력'
▶ 한국이 개발, 해외서 호평받는 차는?
▶ 제네시스, G80 후속에 GV80 컨셉트 담아
▶ [하이빔]리콜 돌입 BMW코리아, 다음은 신뢰회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