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 6500원(5.56%) 오른 12만3500원에 마감했다. 지난 3월 이후 신규 게임에 대한 판호(유통 허가권) 발급을 중단했던 중국 당국이 이르면 9월부터 게임 승인 심사와 판호 발급을 재개할 것이란 전망이 증권가에 퍼지면서 주가가 올랐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