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냉장고를 부탁해' 화사/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제공

화사의 다음 타깃은 한치였다.

20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마마무 화사가 출연한다. 화사는 먹었다 하면 품절시키는 '먹방 장인'인 만큼 화사가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어떤 먹방을 선보일 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화사는 냉장고를 공개하면서 "요즘 꽂힌 음식은 한치"라고 밝혔다.

화사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곱창, 김부각, JTBC '한끼줍쇼'에서 박대 먹방을 선보이며 전국에 품절 열풍을 이끌었다. 화사는 촬영 당시 냉장고에서 꺼낸 한치로 먹음직스러운 먹방을 펼쳐 MC들에게 "품절 임박"이라는 평을 들었다.
화사는 즉석에서 각종 재료를 활용해 한치에 곁들일 소스를 만들었다. 간단하면서도 맛있는 '화사표 한치'를 맛본 셰프들은 "곧 한치 식당에서 이 레시피를 쓸 것 같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화사의 냉장고는 한치 외에도 풍성한 식재료로 눈길을 끌었다. 화사는 "부모님께서 직접 밭을 일구고 벼농사를 하신다"며 아버지가 직접 재배한 쌀과 신선한 채소를 소개했다. 또 어머니의 손맛이 담긴 화제의 김부각, 장어·꼬막·새우 등 싱싱한 해산물 등 화려한 식재료의 향연은 계속됐다.

화사는 부모님의 사랑이 담긴 식재료를 활용한 셰프들의 요리를 맛본 후, 기쁨을 표현하기 위해 자리에서 일어나 구성진 트로트 한 소절과 춤사위를 선보였다. 화사의 흥을 깨어나게 한 최고의 요리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김소연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