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안타증권(3,50540 1.15%)은 '2018 하반기 주식투자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유안타증권은 25일 대전을 시작으로 서울(9월1일), 부산(9월8일), 울산(9월15일)에서 각각 설명회를 진행한다.

이번 설명회는 '2018 하반기 주식시장 진단 및 핵심테마 점검'을 주제로 주식시장 대응법과 하반기 투자 전략에 대해 고민하는 개인투자자를 위해 마련했다.

설명회는 총 2부로 진행된다. 1부에서는 김우신 와우넷 전문가를 초청해 '주식시장 대응 및 하반기 핵심테마'를 점검한다. 2부에선 전진호 유안타증권 온라인전략본부장이 인공지능 투자시스템 '티레이더를 활용한 매수·매도 타이밍 기법'을 소개할 예정이다.
전진호 온라인전략본부장은 "어느 때보다 대응하기 어려운 주식시장으로 고충을 겪고 있는 투자자들이 많을 것으로 안다"며 "이번 설명회가 하반기 투자 전략을 위한 나침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설명회는 대전(25일, 기독교연합봉사회관 컨벤션홀), 서울(9월1일, 금융투자협회 불스홀), 부산(9월8일, BEXCO 컨벤션홀), 울산(9월15일, 울산 상공회의소)에서 오후 2시부터 약 2시간 동안 진행될 예정이며, 유안타증권 계좌가 없어도 누구나 무료로 참석할 수 있다.

참가신청 및 기타 문의는 유안타증권 홈페이지, 전국 지점 또는 고객센터로 하면 된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