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위치에 관심 /사진=연합뉴스

제19호 태풍 '솔릭'이 북상중이다.

17일 기상청에 따르면 솔릭은 16일 오전 9시 괌 북서쪽 약 260km 부근 해상에서 발생했다.

솔릭의 중심 기압은 992hPa(헥토파스칼)이며 중심 부근 최대풍속은 23.0m/s에 달한다.

기상청은 "17일 일본 오키나와 동남동쪽 약 1430km 해상에 다다를 것으로 보인다"며, "이어 19일 오전 3시 기준으로 일본 가고시마 동남동쪽 약 1130km 부근 해상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 기상청은 "4~5일 후에는 태풍 위치가 유동적일 수 있다. 이후 발표되는 기상 정보에 유의하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