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훈♥이윤미 부부, 셋째 임신
"다둥이 맘, 태교 잘할게요"

연예계 소문난 잉꼬부부 주영훈과 이윤미가 셋째 임신으로 다둥이 부부 목록에 이름을 올렸다.

이윤미는 16일 자신의 SNS를 통해 "어제 마지막 방송을 끝으로 당분간 여러분과 못 만난다. 태교에 힘쓰겠다"면서 임신으로 인한 홈쇼핑 하차 소식을 전했다.

이윤미는 "지난 1년 동안 주부로서도 많이 소통하고, 많은 분과 소통하며 아주 행복한 시간들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2006년 결혼한 주영훈-이윤미 부부는 아라, 라엘 자매를 두고 있다.

연예계 대표 다둥이 부부는 소유진-백종원, 슈-임효성, 션-정혜영 등이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