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히트 안무가 배윤정이 방송에서 열애중인 남자친구에 대해 언급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오늘 밤은 어둠이 무서워요' 특집으로 김완선, 이광기, 배윤정, 주호민이 출연했다.

이날 배윤정은 "요즘 연애를 하고 있냐?"는 MC 김구라의 질문에 "연하 남자친구가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연예인은 아니다. 축구를 가르치는 사람이다"리고 깜짝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연인 관계로 발전한 과정에 대해 묻자 배윤정은 "원래 알던 사이였는데 그분이 적극적으로 다가왔다. 연하인데 '어? 이것 봐라?' 하면서 남자로 느껴졌다. 연하라서 좋아하는 게 아니라 제가 좋아하는 사람이 연하인 것"이라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남자친구가)센 느낌 때문에 저를 좋아해주더라. 그렇지만 좋아하는 사람 앞에서는 또 달라진다"고 말했다.

한편,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에서 활약한 배윤정은 그룹 카라, 브라운아이드걸스, 걸스데이, EXID, 티아라, IOI 등 국내 그룹의 안무를 메가 히트시킨 안무 트레이너다. 그녀는 이날 방송에서 카라의 엉덩이춤부터 ‘픽미(Pick me)’ 댄스까지 자신이 만든 걸그룹 포인트 안무 퍼레이드로 독보적인 매력을 뽐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연예이슈팀 강경주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