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투자증권이 13일부터 미국 주식 직접거래 서비스에 나섰다.

미국 주식 거래는 한화투자증권의 홈트레이딩서비스(HTS)와 모바일트레이딩서비스(MTS)에서 할 수 있다. 환전 없이 원화로 거래하는 ‘원화 증거금 서비스’와 원화를 담보로 야간(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에도 거래할 수 있는 ‘가환전 서비스’가 제공된다.
한화투자증권은 서비스 개시에 맞춰 올해 말까지 미국 주식 거래 서비스를 신청한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잠 못 이루는 밤…미국 주식 하고 혜택도 누리고’ 이벤트를 벌인다.

오는 10월 말까지 미국 주식을 입고하면 최대 50만원까지 현금 리워드를 주고, 12월31일까지 서비스 신청 후 10달러 이상 거래한 고객 선착순 100명에게 1인당 갤러리아상품권 3만원을 지급한다. 월말 외화 잔액 5만달러 이상 또는 월간 1000달러 이상 거래한 고객에게는 실시간 시세조회 서비스를 3개월 동안 무료로 제공한다. 이벤트 기간 온라인 거래 수수료는 0.1%다.

마지혜 기자 loo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