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은 13일 그룹의 통합 리워드 플랫폼인 '신한 FAN 클럽' 과 금융권 최초 통합 모바일 플랫폼인 '신나는 한판'을 결합한 원스톱(One-Stop) 금융 플랫폼인 '신한플러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새로운 금융플랫폼인 신한플러스에는 은행, 카드, 금투, 생명의 87개 주요 서비스 및 통장·카드 동시 개설 서비스 등 그룹사간 비대면 완결서비스가 탑재됐다.

또 신한플러스를 통해 고객이 보유한 그룹의 통합 리워드 포인트도 사용할 수 있다. 현재 신한금융은 네이버페이, 홈플러스, 항공사 마일리지 등 다양한 제휴를 통한 포인트 전환 서비스와 포인트 전용 상품몰 운영 등 신한 고객만을 위한 특별한 리워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그룹의 중금리 대출 상품을 신용도 하락 없이 한번에 조회 가능한 금융권 최초의 그룹 중금리 신용대출 플랫폼인 '스마트대출마당'도 신한플러스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해 고객별 맞춤 상품을 제안하는 금융 큐레이터, 구글 네이버 캘린더와 연동해 자동이체 카드결제일등 각종 금융 일정을 확인할 수 있는 금융캘린더 서비스 등 다양한 고객 맞춤 서비스를 장착해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신한플러스는 별도의 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된다. 신한은행 대표 어플인 SOL, 신한카드의 FAN앱, 신한금융투자의 신한i알파, 신한생명의 스마트창구앱의 메인화면에 위치한 메뉴를 통해 이용가능하도록 만들어 고객의 편의성과 접근성을 개선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신한플러스는 최신 Open API 기술을 기반으로 대내외 디지털 전문가들을 총 동원해 개발했다"며 "고객관점에서 편리하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객들을 대상으로 사전에 진행한 설문조사의 결과를 플랫폼 제작에 적극 반영했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신한플러스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8월 한달 가입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2000명에게 커피쿠폰을 제공하는 '안녕하세요 신한플러스입니다'와 12시에 선착순 200명 대상으로 다운로드 가능한 무료쿠폰을 제공하는 '12시에 만나요 플러스타임', 미션 성공 시 최대 3만2000포인트를 받을 수 있는 '미션 파서블' 등을 진행한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