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 최초 태양 탐사선인 ‘파커 태양 탐사선’이 12일 오전 3시31분(한국시간 12일 오후 4시31분) 미국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에 있는 미 항공우주국(NASA) 케네디 우주센터에서 발사되고 있다. 파커 태양 탐사선은 오는 11월 태양 궤도에 진입해 7년간 태양 주위를 24차례 돌면서 태양에서 불어오는 강력한 바람인 태양풍을 비롯한 태양 대기를 탐사할 예정이다. 태양 표면 약 600㎞ 이내까지 다가가는 등 역사상 가장 가까이에서 태양을 탐사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