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저축은행은 지난 11일 경기도 안산에서 취약계층 1000세대에게 김장김치를 제공하는 ‘사랑의 여름 김장 나누기’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OK저축은행 직원 200여명과 안산시민 200여명, 안산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프로배구단원들이 참여해 폭염으로 채소값이 올라 힘들어 하는 안산지역 취약 계층 1000세대에 10톤의 김장김치를 전달했다. OK저축은행의 모회사인 아프로서비스그룹의 심상돈 부사장(왼쪽 두 번째)과 요스바니 에르난데스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프로배구단 선수(첫 번째)가 안산시민들과 김장을 담그며 활짝 웃고 있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