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1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2018 한여름밤의 눈 조각전’에서 크라운해태제과 임직원 300여 명이 눈조각을 하고 있다. 회사 측은 이날 광화문 광장에 놓인 160개의 눈블록이 주변 기온을 5도 이상 낮췄고, 2만여 명의 시민들이 찾아 더위를 식혔다고 밝혔다.

크라운해태제과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