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기가스재순환장치(EGR) 결함에 따른 화재 위험으로 리콜(결함 시정) 대상이 된 BMW 차량들이 10일 경기 평택항과 가까운 BMW 차량물류센터 근처 공터에 세워져 있다. BMW코리아는 평택항에 리콜 부품이 도착하면 이들 차량에 장착한 뒤 차량 소유주에게 되돌려줄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