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은 10일 IBK기업은행, 중소기업진흥공단과 협력중소기업의 일자리 창출 지원과 대·중소기업 임금 격차 완화를 위한 '동반성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수원과 IBK기업은행은 중소기업 일자리 창출 지원을 위해 1천4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협력대출기금을 조성하고 중소기업 직원을 대상으로 한 내일채움공제를 지원하기로 했다.

동반성장협력대출기금은 시중금리 대비 낮은 금리의 대출을 중소기업에 지원하고, 신규 고용창출이 있거나 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한 기업에 특별 금리 혜택을 제공한다.

한수원은 또 중진공이 운영하는 내일채움공제 금융상품에 중소기업 사업주, 중소기업 핵심인력과 함께 매월 일정액을 적립하기로 했다.

이렇게 적립한 금액은 핵심인력이 상품 만기까지 재직하면 성과보상금으로 지급된다.

한수원은 이번 사업으로 중소기업뿐 아니라 직원들도 혜택을 받을 수 있어 동반성장사업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했다고 자평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