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온라인 슈팅 게임 '오버워치'에서 '하계 스포츠 대회 2018'이 10일부터 시작됐다고 밝혔다.

'하계 스포츠 대회 2018'은 오는 8월 31일까지 3주간 진행된다. 기간 중에는 웨이브레이서 D.Va, 라크로스 로드호그, 그리드아이언하르트 라인하르트, 피서 아나 등 6가지 신규 전설 스킨을 포함해 50개 이상의 '하계 스포츠 대회 2018' 전용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하계 스포츠 대회의 꽃인 '루시우볼' 경기장으로 새롭게 한국의 '부산 스타디움'이 등장한다. 이번 하계 스포츠에서 첫 선을 보이는 '부산 스타디움'은 2016년 '이스타지우 다스 하스'와 2017년의 '시드니 하버 아레나'에 이은 세 번째 '루시우볼' 경기장으로, 한국과 부산의 특징이 반영됐다.

'루시우볼'은 오버워치 영웅의 개성을 살린 3:3 축구 경기 방식의 난투다. 각 팀은 브라질의 디제이 출신 영웅인 루시우를 조종해 벽타기 기술에 맞춰 변형된 경기장에서 득점을 해야 한다. 또한, 게임 내 아케이드에는 '코파 루시우볼' 모드가 추가돼 배치 경기, 실력 평점 등급, 순위표, 경쟁전 포인트 등 보다 심도 높은 난투 경험을 제공한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beck@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