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 출시되는 카드로 올비트 계좌 사용 가능
13일 올비트에 퓨즈엑스 암호화폐 상장

글로벌 가상화폐(암호화폐) 결제 카드 프로젝트 퓨즈엑스(FuzeX)가 탈중앙화 암호화폐 거래소 올비트와 파트너십을 맺고 계좌를 연동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퓨즈엑스 카드 사용자는 올비트 거래소 계좌와 연동해 퓨즈엑스를 직불카드처럼 사용할 수 있다. 퓨즈엑스 카드로 일반 가게에서 물건을 결제하면 올비트 계좌에 있는 암호화폐가 차감되는 방식이다. 퓨즈엑스 카드는 올해 3분기 출시된다. 오는 13일에는 퓨즈엑스 토큰 ‘FXT’도 올비트에 상장된다.
지난 7월 9일 오픈한 올비트는 국내 최초 블록체인 기반 탈중앙화 암호화폐 거래소다.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최근 공식적으로 투자한 바 있으며 기존 중앙화 거래소와 달리 해킹의 위험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이더리움 사이드체인에 기반한 탈중앙화 거래 기술로 수수료 없이 중앙 거래소와 유사한 거래 체결 속도를 제공한다.

올비트 거래소를 운영하는 오지스(Ozys)의 이익순 공동대표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올비트는 사용자에게 한층 더강화된 혜택을 제공할 수 있을것으로 기대된다”며 “조만간 거래소의 UI와 편의성을 대폭 개선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배재훈 퓨즈엑스 대표도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사용자의 니즈에 최적화된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