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CU(씨유)는 건강 관련 식품 전용 판매대인 'CU 헬스존'을 마련하고 차별화된 상품을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

헬스존에서는 CU가 푸드테크 스타트업 이그니스와 손잡고 현대인에게 필요한 영양소를 담아 만든 '오늘의 간, 힘, 장'(각 1천900원)을 판매한다.

해당 상품은 모두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건강기능식품 인증을 획득한 상품으로, 하루 한 봉지로 간편하게 건강을 챙길 수 있다고 CU가 설명했다.
이와 함께 간편하게 짜먹을 수 있는 '광동 쌍화보감'을 비롯해 '휴롬 홍삼정 스틱', '휴롬 깔라만시 스틱', '뉴트리 루테인 구미', '태웅 하루홍삼' 등 소용량 건강 관련 식품을 선보인다.

CU 헬스존은 이달부터 170여 개 점포에서 시범운영을 거친 뒤 전국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CU는 올해 초부터 홍삼음료, 건강기능식품 등이 포함된 '건강식품' 카테고리를 신설해 운영한 결과 6개월 만에 관련 매출이 35.7% 증가했다고 밝혔다.

CU 관계자는 "편의점 건강식품은 1회 섭취량에 맞춰 소포장으로 판매되기 때문에 피로, 숙취, 소화불량 등 소비자가 자신의 컨디션에 따라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