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대 없이 음료 마실 수 있는 뚜껑 제작
다회용컵 사용 문화 알리려고 세종로TO점에 환경체험부스 설치


커피브랜드 엔제리너스가 국내 최초로 플라스틱 빨대를 사용하지 않고도 음료를 바로 마실 수 있는 '드링킹 리드'를 도입한다.

엔제리너스커피는 지난 5월 환경부와 일회용품 줄이기 및 재활용 촉진을 위한 자발적 협약식을 체결, 이후 빨대 거치대를 제거하고 요청하는 고객에게만 제공할 수 있도록 운영 지침을 내렸다.

분리수거가 되지 않아 재활용이 어렵고 분해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리는 플라스틱 빨대 사용을 최소화하기 위해 차가운 음료를 빨대 없이 마실 수 있는 '드링킹 리드'를 제작했으며 오는 13일부터 순차적으로 전국에 있는 매장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8일 오전 10시부터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엔제리너스 세종로TO점에서 고객과 언론을 대상으로 '드링킹 리드'를 처음으로 선보이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커피전문점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다회용컵을 사용하는 문화를 알리기 위해 고객 체험부스를 운영할 계획이고, 부스에 설치된 포토존을 SNS에 업로드하는 고객 100명을 대상으로 다회용컵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엔제리너스커피 관계자는 "일회용품을 줄이기 위해서는 기업과 소비자 모두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앞으로도 매장에서 사용하는 불필요한 플라스틱을 최소화하기 위해 대체제 검토와 소비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환경캠페인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기자 정현영입니다. 증권파트와 유통파트에서 기사를 쓰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