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PD "한고은, 남편과 있을 때 무장해제..또 다른 반전 기대"
한고은 여신먹방 등극 '국수집' 화제

'너는 내 운명' 한고은 신영수 부부

처음 방송에 소개된 배우 한고은 남편 신영수 씨가 "올림픽 경기를 보듯 긴장하면서 봤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을 연출자 김동욱 PD는 “방송 후 남편 신영수 씨가 제작진에 장문의 메시지를 보내왔다”며 “남편 분은 방송 출연 경험이 없다보니 대중의 반응이 어떨지 궁금하기도 하고, 떨리는 마음이었다고 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영수 씨가 ‘부부의 이야기를 잘 담아줘서 고맙다’고 제작진에도 감사 인사를 전해주셨다”며 “한고은 씨 시부모님께서도 아들과 며느리의 모습을 마음 졸이면서, 또 한편으론 재미있게 보셨다는 이야기를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김동욱 PD가 한고은♥신영수 부부의 방송 후 반응과 섭외 뒷이야기를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는 '너는 내 운명'을 통해 새롭게 ‘운명커플’로 합류한 한고은♥신영수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너는 내 운명' 한고은 신영수 부부

방송을 통해 처음 공개된 한고은의 남편부터 그녀의 일상, 집, 민낯, 결혼 생활까지, 상상 그 이상을 보여준 한고은의 ‘반전’ 매력에 반응은 폭발적이었다.
시청률 상승은 물론 방송 다음날인 오늘까지도 ‘한고은’, ‘한고은 남편’ 심지어 그녀의 국수 먹방으로 ‘한고은 국수’까지 포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오르며 화제의 중심에 선 것.

한고은♥신영수 부부의 일상 공개된 후 가장 화제를 모은 것은 이제껏 보지 못한 한고은의 털털한 ‘반전’ 면모와 '위축 남편'이라는 신영수 씨의 색다른 캐릭터였다. 캐스팅 당시 이런 모습을 예상했냐는 질문에 김동욱 PD는 “사실 예상하지 못했다”며 “한고은 씨 부부를 섭외 하려고 사전 미팅을 몇 차례 가졌는데 처음엔 거절을 당했다. 마지막으로 남편 분을 한번만 보게해달라고 요청드려서 두 분을 함께 만났는데 한고은 씨가 남편과 함께 있을 때 제작진이 이전에는 보지 못했던 모습들이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남편과 함께 있을때 한고은 씨가 한 마디로 ‘무장해제’ 되는 모습이었다. 저희가 생각했던 배우 ‘한고은’의 모습과 전혀 달랐다. 그게 너무 새롭고 흥미롭게 느껴져서 ‘이 부부는 꼭 섭외를 해야겠다’고 마음먹었었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너는 내 운명' 한고은 신영수 부부

김동욱 PD는 다른 ‘운명커플’에게서 볼 수 없는 한고은 부부만의 특징으로 ‘의외의 평범함’을 꼽았다. 김PD는 “일반적으로 톱스타와 일반인이 결혼하면 ‘뭔가 좀 다를 거야’ 라고 생각한다. 제작진도 처음엔 영화 ‘노팅힐’ 속 장면들을 떠올렸는데 막상 두 분의 모습을 지켜보니 정말 평범한 결혼 4년 차 부부를 보는 듯했다”며 “직장인 남편의 출근 준비를 돕고, 점심때 짬을 내서 막간 데이트를 하는 등 그런 모습들이 평범해서 ‘톱스타도 똑같구나’ 오히려 그런 점이 다른 ‘운명커플’과 다른 특징이 될 수 있을 것 같았다”고 덧붙였다.

한고은 신영수 부부의 결혼 생활은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