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은 신임 상임이사에 채원규 전 서울서부영업본부장과 최창석 전 충청영업본부장을 선임했다고 6일 밝혔다.

채원규 신임 상임이사는 경북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뒤 1988년 신보에 들어와 강서지점장, 인사부장, 서울서부영업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최창석 신임 상임이사는 한국외대를 졸업하고서 1989년에 입사해 홍보실장, 가산디지털지점장, 충청영업본부장 등을 지냈다.

신임 상임이사의 임기는 7일부터 2020년 8월까지 2년간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