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유통사업부문이 오는 2일부터 15일까지 계열사 자체브랜드(PB) 상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하는 '롯데 온리 페스타'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 행사에는 유통 계열사 8개 업체가 참여한다.

롯데백화점은 '롯데TOPS', '엘리든' 등의 여성의류, 가방, 주얼리 등 인기 상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롯데하이마트는 '하이메이드' 선풍기, 서큘레이터 등 여름 가전용품을 최대 40% 할인한 가격에 선보인다.

세븐일레븐은 '세븐셀렉트' 티라미수 빙수 등 인기 PB 상품 6종을 '1+1'로 판매하며, 롯데마트는 '온리프라이스', '요리하다', '초이스엘'에 대해 합산 구매 금액 7만원 이상인 고객에게 5천원 할인권을 증정한다.

롯데쇼퍼는 '초이스엘' 인기 상품 1천/2천/3천원 균일가전을 진행하고, 롯데홈쇼핑은 자체 패션 브랜드 'LBL'의 여름 상품 구매 시 구매금액의 15%를 엘포인트로 적립해준다.

이밖에 롯데닷컴과 롭스도 각각 자체 의류브랜드인 '로썸스튜디오'와 메이크업 도구 브랜드 '아트툴' 상품에 대해 추가 할인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