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풍문으로 들었소’ / 사진=채널A

‘풍문으로 들었소’ / 사진=채널A

채널A 밀착 토크 프로그램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억대 원고료를 받는 스타 작가들의 모든 것이 공개된다.

23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풍문쇼’에서는 ‘톱배우들이 먼저 찾는 억대급 그녀들!’을 주제로 스타작가의 흥행과 논란에 대해 파헤친다.

드라마 ‘파리의 연인’을 시작으로 ‘시크릿 가든’ ‘태양의 후예’ ‘도깨비’ 등 수많은 히트작을 탄생시킨 김은숙 작가는 억대 원고료를 받는 ‘스타작가’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현재 방영 중인 ‘미스터 션샤인’을 둘러싼 논란이 뜨겁다. 사생활 논란의 중심에 서있던 이병헌을 캐스팅 한 것에 대한 찬반 여론이 거셌던 것. 김 작가는 이병헌과 김태리를 캐스팅한 이유를 한 장의 사진 때문이었다고 설명했다. 두 배우가 김 작가의 마음을 사로잡은 사연은 무엇일까.
더불어 지난 3일에는 이병헌의 ‘미스터 션샤인’ 출연료가 회당 1억 5천만원에 달한다는 한 매체 보도로 인해 논란이 일기도 했다. ‘풍문쇼’에서는 이병헌이 억대 출연료를 받게 된 배경을 설명하고 역대급 규모가 투입된 ‘미스터 션샤인’의 제작비와 김은숙 작가의 원고료를 분석한다.

또 다른 억대 원고료의 주인공은 박지은 작가. 그는 전지현, 김남주 등 톱 여배우들에게 러브콜을 받고 있다. 박지은 작가는 ‘별에서 온 그대’ ‘내조의 여왕’등의 작품에서 여자주인공 캐릭터를 생동감 있게 표현해 여배우들에게 제2의 전성기를 안겼다. 그의 뛰어난 필력은 드라마 작가로 전향하기 전 예능국과 라디오국을 오가며 다져진 것이라고 한다. 박지은 작가의 과거도 전격 공개된다.

뿐만아니라 막장드라마를 명작으로 만드는 김순옥 작가의 흥행 법칙, ‘시그널’ 김은희 작가의 반전 과거, ‘품위있는 그녀’ 백미경 작가의 김희선 뺨치는 미모까지 방송가를 뒤흔드는 ‘스타작가의 모든 것’은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