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노회찬 정의당 의원이 23일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포털 댓글 여론조작 혐의로 '드루킹' 김모 씨 측으로부터 정치자금을 수수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노회찬 의원은 이날 오전 9시39분 서울 중구의 한 아파트 17층과 18층 사이에서 밖으로 투신해 숨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유서를 발견해 내용을 파악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