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19일 오전 국회에서 전체회의를 열어 법무부와 헌법재판소로부터 업무보고를 받는다.

이날 회의는 제20대 국회 후반기 원 구성이 이뤄진 이후 세 번째로 열리는 전체회의이며 법무부와 헌법재판소에 대한 첫 번째 업무보고다.

민주당 의원들은 이 자리에서 박상기 법무부 장관을 상대로 '양승태 사법부'의 재판 거래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주문할 것으로 보인다.

반면 한국당 의원들은 강원랜드 채용비리 의혹과 관련해 권성동 의원의 구속영장이 기각된 데 대해 '표적 수사'라고 강력하게 비판할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 핵심 현안인 검·경 수사권 조정과 관련해 법무부의 입장에 대한 질의도 이어질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