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미운 우리 새끼’ 김건모/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김건모/ 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의 김건모가 드디어 솔로 탈출에 한발 다가선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건모는 평소와 달리 머리부터 발끝까지 풀 세팅하고 어디론가 향해 어머니들의 관심을 모았다. 데뷔 27년 차인 건모가 잔뜩 긴장한 채 “오디션 본다는 생각으로 간다”고 말해 궁금증은 더욱 커졌다.

김건모의 발길이 닿은 곳은 바로 결혼 정보 회사. 처음에는 나름 자신의 장점을 어필하던 김건모가 갈수록 커플 매니저의 돌직구에 어쩔 줄 몰라 하자 녹화장에서는 웃음이 터졌다고.
특히 커플 매니저는 김건모에게 “꼭 결혼하겠다는 노력을 하셔야 해요”라며 주문하기도 했다.

김건모의 어머니는 “입술이 바짝바짝 마른다”며 남다른 ‘며느리 이상형’을 밝혔다. 이를 들은 MC 서장훈이 정면으로 반박을 하고 나서는 바람에 김건모 신붓감 토론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졌다는 후문.

쉰건모의 결혼 정보 회사 방문기는 15일 오후 9시 5분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