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이 올가을 해외 여행을 준비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항공권을 할인 판매한다.

티웨이항공은 오는 16일 오전 10시부터 22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응용프로그램)을 통해 항공권을 할인 판매한다고 13일 발표했다. 국내선은 16일부터, 일본과 대양주 노선은 17일부터, 나머지 국제선은 18일부터 판매한다. 국내선 탑승 기간은 16일부터 31일까지, 국제선은 9월1일부터 10월31일까지다.

국내선 편도 총액운임(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이용료 포함)의 최저가는 2만9300원이다. 국제선 최저가는 후쿠오카 5만600원, 구마모토·사가 5만7600원, 도쿄(나리타) 6만1200원, 마카오 7만4300원, 하바로프스크 9만9430원, 호찌민 10만3600원, 다낭 11만8600원 등이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