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리그 타이틀스폰서 신한은행은 오는 14일 울산 문수 야구장에서 개최되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올스타전'을 기념해 프로야구를 사랑하는 야구팬을 위한 힐링 행사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팬들에게 선사하는 한여름 밤의 추억(DREAM MY FAN)'이라는 슬로건 아래 14일 프로야구 올스타전 이벤트는 '퍼펙트히터 이벤트'와 'SOL TIME(쏠 타임) 이벤트'로 나눠 진행된다.

'퍼펙트히터 이벤트'는 올스타전을 찾은 야구팬들에게 신한은행 모바일앱 신한 쏠(SOL)을 통해 응모권을 부여하고 퍼펙트히터 우승 선수 이름이 담긴 응모권을 보유한 야구팬 2400명 전원에게 스타벅스 커피 쿠폰을 증정하는 행사다.
'SOL TIME(쏠 타임) 이벤트'는 올스타전 6회말 종료 후 신한 쏠(SOL)을 통해 부여된 응모권 추첨을 통해 올스타전 현장을 찾은 야구팬들께 기프트카드 20만원권과 10만원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상반기 KBO리그 예·적금에 높은 관심과 호응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올스타전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타이틀 스폰서로써 야구팬들에게 다양한 재미와 실질적인 금융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지속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은 신한카드와 협력해 지난 11일 야구장 티켓 구매시 최대 할인(1회 4000원 할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신한 MY KBO 카드'를 출시했다. KBO 리그 예·적금에 이어 야구팬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한경닷컴 김은지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