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대전, 김한준 기자] 12일 오후 대전광역시 중구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넥센 히어로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 3회말 무사 1루 넥센 김하성이 한화 김태균의 내야땅볼때 호잉을 포스아웃 시킨 후 1루로 송구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