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기반 지식 플랫폼 '프로젝트 델타' 데이로 주목해주세요."

델타&데이로(대표 한민우)는 9일부터 11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2018 국제인공지능대전'(AI EXPO Korea 2018, 이하 AI 엑스포)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AI 엑스포는 '인공지능(AI)으로 열어가는 더 나은 미래'를 주제로 한국, 일본, 중국의 100여개 기업이 참가한 국내 최대 규모의 AI 전시회다.

이번 전시회에서 델타&데이로는 자사가 개발 중인 AI 서비스 '데이로(DEIRO)'를 처음 공개했다. 데이로는 블록체인 기반 지식 플랫폼 '프로젝트 델타'를 통해 선보일 핵심 서비스 가운데 하나로, 이용자들의 참여로 이루어지는 지식 기반 AI를 목표로 개발이 진행 중이다.

데이로는 프로젝트 델타의 첫 번째 디앱(Dapp, 분산화 앱)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지식 서비스를 시작으로 향후 금융, 쇼핑, 헬스 등 다양한 분야의 디앱(Dapp) 개발에 활용된다. 프로젝트 델타의 최종 목표는 데이로를 시작으로 다양한 디앱(Dapp)들을 포괄하는 AI 기반 콘텐츠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이다.

델타&데이로는 엑스포 기간 중 열린 '인공지능 유저 컨퍼런스'에서 프로젝트 델타의 구체적 내용을 공개했다. 김지혁 델타&데이로 CTO는 서비스 내용과 로드맵을 발표했으며 특히 블록체인과 AI를 결합한 개발 계획을 밝혀 참관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델타&데이로의 김지혁 CTO]

김지혁 CTO는 "실생활에서 이용자들이 직접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지식 서비스를 핵심 콘텐츠로 삼아 향후 광고, 금융, 헬스 등 다양한 디앱(Dapp)을 포함할 수 있는 AI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AI 엑스포는 한국인공지능협회, 인공지능신문 등의 주관으로 열린 첫 번째 국내 AI 통합 전시회다. 머신러닝, 딥러닝, 뉴럴 네트워크, 강화 학습, 자연어, 음성인식, 이미지인식, AI 부품, 컴퓨팅, 플랫폼·솔루션 등 AI 관련 다양한 기술·하드웨어·소프트웨어가 소개됐다.



박명기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pnet21@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