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톰크루즈가 대한민국 관객과의 만남이 확정됐다.

시리즈 사상 최강 라인업의 내한 이벤트를 예정하고 있는 영화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감독 크리스토퍼 맥쿼리/ 이하 미션 임파서블 6)이 개봉을 기다리는 관객들에게 반가운 소식을 전했다.

톰 크루즈, 헨리 카빌, 사이먼 페그, 그리고 크리스토퍼 맥쿼리 감독과 대한민국 관객들이 직접 만나는 이벤트가 확정된 것. 7월17일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미션 임파서블 6’ 개봉 전 시사회에 앞서 백은하 배우 연구소 소장과 배우들, 크리스토퍼 맥쿼리 감독의 직격 인터뷰 후 영화 상영 순서로 진행된다.
개봉 전 시사회와 내한 배우들, 감독과 가장 가까이에서 함께 하는 직격 인터뷰까지 진정한 프로내한러들의 행보로 뜨거운 관심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17일 ‘미션 임파서블 6’ 백은하 소장의 직격 인터뷰 예매는 금일(12) 오픈 예정이며, 자세한 예매 정보는 롯데시네마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뜻 깊은 내한 이벤트를 예고하는 영화 ‘미션 임파서블 6’은 7월25일 2D, 3D, IMAX 2D, IMAX 3D, 4DX, SUPER 4D로 대한민국에서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사진제공: 롯데엔터테인먼트)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