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F&B는 경기 성남에 있던 동원식품과학연구원을 서울 서초구 양재동 본사로 이전했다고 12일 발표했다.

동원식품과학연구원은 동원F&B가 지난해 1073억원에 매입한 본사 건물 2개 층에 들어섰다. 동원F&B는 약 150억원을 들여 본사 2개 층을 연구개발(R&D) 시설로 꾸몄다. 기존 성남 연구원보다 면적이 50% 이상 넓다. 새 연구원에는 소규모 공장 설비를 설치했고, 품질안전을 위한 분석기기도 새로 들여놨다. 동원F&B는 연구원 이전을 계기로 식품 트렌드에 가장 민감한 서울 소비시장의 특성을 빠르게 파악해 대응하기로 했다.

안효주 기자 j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