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용품기업 깨끗한나라가 12일 움직임이 편한 맞춤형 팬티기저귀 ‘보솜이 액션핏(Action-Fit·사진)’을 출시했다.

아기의 체형과 움직임을 고려해 설계된 엘라스틱 허리밴드가 활동이 많은 아기의 몸을 편안하게 감싸준다. 62개의 고무줄 허리밴드는 아기 체형에 맞도록 부드럽게 늘어나 몸의 균형을 잡아주고 활동성을 높여준다. 활발하게 움직여도 샐 틈이 없도록 흡수력을 높인 것이 눈길을 끈다. 안쪽 커버에 14㎝가량의 두 줄 안심 흡수 통로와 다리밴드가 소변이 옆으로 새는 것을 막고 성별에 맞춰 설계한 4중 흡수층이 소변을 흡수해 샐 걱정이 없다. 아기 피부와 맞닿는 안쪽에는 부드러운 감촉과 볼륨감을 지닌 3차원 엠보싱 겉감을 적용해 피부 자극을 줄이도록 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