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파워FM ‘존 박의 뮤직하이’/사진제공=SBS 파워FM

SBS 파워FM ‘존 박의 뮤직하이’/사진제공=SBS 파워FM

가수 소향이 SBS 파워FM ‘존 박의 뮤직하이’에 출연해 DJ 존 박과 특별한 인연을 자랑했다.

소향은 12일 오전 방송된 ‘존 박의 뮤직하이’에 출연해 존 박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날 소향은 “존 박과는 ‘복면가왕’을 통해 처음 만났다. 그런데 가면을 쓰고 봐서 오늘 초면인 느낌이다”라며 평소 ‘뮤직하이’의 애청자라고 밝혔다.
이어 그가 “그때 가면을 쓰고 만났을 때 저에게 와서 존 박 씨가 팬이라고 얘기해서 기분이 정말 좋았다”고 얘기하자 존 박은 “소향의 노래 첫 소절을 듣는 순간 소름이 돋았다. 이미 난 경연 상대가 아닌 관객이 되어있었다”며 “정말 아름다운 라이브였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존 박의 뮤직하이’는 SBS 파워 FM 107.7을 통해 매일 0시에서 오전 2시까지 방송된다. 가수 소향이 출연했던 ‘마이 플레이리스트’ 코너는 홈페이지를 통해 다시 들을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