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명 우산' 주제로 어린이 교통안전 UCC 공모전 개최

현대모비스가 어린이 교통안전 제고를 위해 '투명우산 나눔 교통안전 UCC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공모전은 현대모비스가 진행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 '투명우산 나눔 활동'을 알리기 위한 일반인 대상 참여형 프로그램이다. 올해 3회째를 맞는 이 공모전은 우천 시에 시야를 확보해주는 투명우산 사용의 필요성을 널리 알리고,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확산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투명우산 사용의 필요성과 어린이 교통안전'을 주제로 5분 이내의 UCC 영상을 제작, 캠페인 공식 홈페이지(www.childtu.or.kr)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접수기간은 8월 말까지다.
현대모비스는 주제의 적합성과 내용의 참신성 등을 종합 평가해 총 10개의 우수작을 선정, 9월 중순에 시상할 예정이다. 수상자 전원에게는 원하는 곳에 투명우산을 기부할 수 있는 기회와 함께 별도의 상금도 수여된다. 수상작들은 어린이 교통안전교육을 위한 교보재는 물론, 각종 사회공헌 관련 영상으로도 활용된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지난 2010년부터 매년 투명우산 10만개씩을 제작 배포하고 있다. 비 오는 날 어린이들이 시야확보에 용이하도록 특수 제작한 우산이다. 지난해까지 국내 1,300여개 초등학교에 총 83만개 투명우산이 배포됐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다임러트럭코리아, 독일식 직업교육 '아우스빌둥' 참여
▶ 자동차 사고, 억울한 과실 판정 줄인다
▶ 현대기아차, 전 차종 '안드로이드 오토' 지원
▶ 국토부, FCA·포르쉐·혼다 리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